[안전구매] 소비자보호원: "무허가 건강식품 쇼핑몰 조심"
 구분 공지사항
 이름
 날짜 2011-11-28 16:57
 조회 4,588

소비자보호원, "무허가 건강식품 쇼핑몰 조심"

[외국에 서버 두고 있어 완벽 차단 불가능..소비자 주의 당부]

건강기능식품 수요가 늘면서 무허가 웹사이트로 인한 피해 사례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 외국에 서버를 둔 이들 웹사이트는 국내에서 완벽하게 차단하기 어려워,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.

한국소비자보호원(소보원)은 22일 건강기능식품 판매 사이트에서 물품을 주문한 후 배송되지 않거나 사이트에 다시 접속할 수 없다는 내용의 상담의뢰가 늘고 있다고 밝혔다.

현재 적발된 웹사이트는 오케이플렉스(www.okflex.com), 스피드니스(www.speedns.com), 뉴질랜드건강나라(www.nzpia.com), 씨커스아이퓨어(www.seekersusa.com) 등 4개다.

소보원은 이들 4개 웹사이트가 '식품위생법'과 '건강기능식품에관한법률'에 따른 수입신고나 허가 절차 없이 상품을 판매했다고 밝혔다.

문제는 이들 모두 미국과 뉴질랜드 등 외국에 서버를 두고 있어, 국내에서 100% 차단하기 어렵다는 점이다. 따라서 이미 적발된 사이트라도 접속이 가능하다.  김정옥 소보원 분쟁조정1국 부장은 "정상적으로 접속되는 경우, 위법 사이트라는 사실을 모른 채 물품을 주문했다가 피해를 볼 수 있다"며 "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"고 당부했다.

 

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

 

MT머니투데이

   

   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    

 

     (주)에코센트릭-ecoCentric *(구)에코메드 코퍼레이션
     사업자등록번호:110-81-85135 / 건강기능식품수입업신고번호: 2009-나-0054 / 통신판매업신고번호: 2019-서울서대문-0249
     본사: 서울시 서대문구 연세로5다길 41, 2층 225호 (우:03787)
     대표전화: 02-365-0250 / Fax:02-6280-0250 / 대표이사: 강지석 
     호스팅사업자_후이즈(whois.co.kr) / Copyrights ⓒ 2004-2030. All Rights Reserved.
 
 
 
 
아름다운재단